학습된 낙관주의 [서평] (무기력에서 벗어나는 법)


학습된 낙관주의 (Learned Optimism) 서평



비관주의에서 벗어나는 실제적인 방법은?



제가 한 10년 전 쯤에 읽은 책인데, 다시 한 번 읽어봤습니다.


단, 그 때 제가 읽은 책 제목과 지금 제목과는 차이가 납니다.



10년 전 쯤 제가 구입해서 읽은 책은 원 제목과는 약간 다른..


'낙관적인 사람이 인생에서 성공하는 이유 1/2권' 이었는데..


이번에 읽은 책은 원 제목과 같은 '학습된 낙관주의' 입니다.



옛날 책이 어딘가 사라져 버려서, 도서관에서 빌려 읽었는데..


학습된 낙관주의는 양장본이고 한 권으로 되어 있어 무겁네요


재미삼아 한 번 무게를 재어봤는 데, 무려 1KG임ㅠㅠ


읽는 내내 어깨가 많이 아팠지만, 너무 유익해서 완독했답니다.



□  학습된 낙관주의 (Learned Optimism) 서평





책이 곰팡이(?)가 많이 쓸어, 투명 테이프로 표지를 붙여 봄



□  원서가 언제 나왔는지 보려고 맨 앞 표지를 봤습니다.


1990년에 쓰여진 책이며, 국내 출판사인 21세기 북스에서..


양장본으로 만들어서, 2008년에 다시 출간됨


다시 말하면, 시대와 별로 상관없는 명작 중 하나입니다.





위의 이미지를 보면 이 책의 부제도 나와있습니다.


How to Change Your Mind and Your Life (당신의 마음과 인생을 바꾸는 법)



□  저자 : 마틴 셀리그만 (Martin E. P. Seligman)


 - '학습된 무기력' 분야의 최고 권위자라고 함





또 다른 대표작으로 긍정 심리학과 낙관적인 아이가 있다고 함


위의 두 권은 나중에 기회되면 한 번 읽어보려고 합니다.



학습된 낙관주의는 저자의 20여년간의 연구결과를 정리한 책으로..


어떻게 보면 초반 부분은 논문과 비슷한 느낌이 들기도 하지만..


중/후반 부분으로 가면서 낙관주의를 학습하는 방법을 소개합니다.

 


마틴 셀리그만 교수는 무엇보다 평소의 언어습관을 들여다보는데..


그로 인해, 낙관적인 사람과 비관적인 사람의 나쁜 일이 생겼을 때,


언어습관에 담긴 공통된 특징을 각각 세 가지씩 발견하게 됩니다.  



 

 낙관적인 사람 : 불변성, 보편성, 내 탓

 

 비관적인 사람 : 일시성, 특수성, 외부탓



※ 좋은 일이 생겼을 떄는 정 반대되는 특성을 띔



예) 나쁜 일이 생겼을 때, 비관적인 사람은 대개 :


언제나 그럴거야, 다른 것도 마찬가지일거야, 내 잘못이야



예) 나쁜 일이 생겼을 때, 낙관적인 사람은 대개 :


좀 있으면 괜찮을거야, 이 부분만 그런거야, 다른 상황 탓이야




□  이 책의 목차 보기


  - 총 3부로 구성되어 있는데, 3부가 낙관주의 학습편




□  비관주의 (학습된 무기력)에서 벗어나는 법


  - 즉, 낙관주의를 학습하는 방법과 같은 말



나쁜 일이 생겼을 때, 자동으로 머리에 스쳐가는 내용을 잡는다


(흔히, 부정적인 혼잣말 또는 부정적인 자기 대화라고 불림)



이 때, 다음의 네 가지 방법을 이용하며 '반박'을 합니다.


※ 정확히 말하면 ABCDE 기법이란 걸 사용함



1. 반대되는 증거를 들어본다


2. 다른 관점에서 볼 수 없을까?


3. 파국 방지 : 극단적으로 가지 않도록 말을 함축해버린다 


※ 사실, 3번은 아직 정확히 이해가 안 됨ㅠ


4. 과연 이러한 생각이 나한테 유용한가?



위에 네 가지만 보면 이해도 안 되고, 애매하게 느껴지겠지만..


책에 나와있는 충분한 사례를 읽고, 매 상황에서 훈련해보면,


저자가 말했듯이 누구나 기본 개념을 익힐 수 있는 내용입니다.


※ 저 또한 현재 많은 도움을 받고 있다고 생각함



□  제가 만든 사례 하나만 보면..



1. 나쁜 일 (상황) : 블로그에 오늘 악플이 하나 달림 


2. 자동적으로 스쳐 지나가는 부정적 생각 : 


 - 내 글이 완전 엉망인가봐. 이제 그만 둘 때가 된 것 같다


3. 부정적사고에 반박하기


사람들이 저마다 다르니까, 가끔 그런 사람들도 있는거지 뭐..


사실 내 블로그는 악플이 거의 안 달려. 대부분 칭찬 글이잖아


※ 이런 과정을 통해 무기력에 빠지지 않고 활기를 되찾게 됨

 


이 책의 마지막은 비관주의의 작은 장점도 언급하면서..


유연한 낙관주의의 실천을 당부하며 마무리를 짓습니다




[도서 후기]


나는 왜 나를 사랑하지 못할까?


긍정의 힘을 알려준 책 [긍정]


더 사랑받지 않아도 괜찮아


행복을 부르는 자존감의 힘


나를 사랑하게 하는 자존감

댓글(2)

  • 이상엽 2014.10.25 12:28

    많이 배워갑니다. 고맙습니다.!

    답글 수정

    • BlogIcon 일로일로 2014.10.27 09:31 신고

      네~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!^^
      저도 요즘 낙관성 훈련 연습하고 있답니다

      수정

Designed by CMSFactory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