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역동사 make, let, have 차이는? (간단 정리)

 

사역동사 make, let, have 

 

각각의 사역동사의 차이점은?

 

  먼저, 사역 동사란?   

다른 사람을 뭔가 하게끔 만드는 동사 (용어가 좀 어렵죠?) 
따라서, 기본적으로 뜻이 '..하게 하다'란 뜻이 됩니다.
 
 
영어 사역동사의 종류로는 make, have, let 이 있으며, 오늘은 각각의 차이에 대해 간단히 정리해 볼게요!
 
 준사역동사 help는 맨 하단 참고
 
 
 

 

 

● 사역동사 make, have, let 차이는?
 
각각의 사역동사는 미묘한 의미의 차이가 있답니다.
 
 
네 개의 같은 예문을 들어서 차이를 알아보겠습니다. 
 
 
 
(1) make : 시켰어 (강요의 느낌이 듬)
 
 - 만들다로 해도 해석은 되지만, 시켯어의 뜻
 
 
[예문을 보면]
My mom made me study. : 엄마는 날 공부하게 만들었어. (시켰어)
 

I made Tom get the paper. : 난 탐한테 신문 가져오게 만들었어 (시켰어)

 

Tom made me do the dishes. : 탐은 날 설거지하게 만들었어 (시켰어)
 
 
I made Tom turn off his phone. : 난 탐 전화기 꺼놓게 만들었어 (시켰어)
 
 

 

(2) have : -하게 했어 (핵심 : 강요는 아님)
 
 - 사역동사 have는 잘 분간을 못하는 경우가 많으므로 주의
 
 
[예문을 보면]
 
My mom had me study. : 엄마는 날 공부하게 했어
 
 

I had Tom get the paper. : 난 탐한테 신문 가져오게 했어

 

Tom had me do the dishes. : 탐은 나한테 설거지하게 했어
 
 
I had Tom turn off his phone. : 난 탐한테 전화기 꺼놓게 했어
 
 

 

(3) 다음은 사역동사 let : '허락했어'

반응형
 
 
 - 본인이 원한다면, 허락한다는 의미입니다.
 
 - 강제적인 사역동사인 make와 완전 다름
 
 - 때문에, let을 소극적인 사역동사라 하기도 함
 
 
 
[예문을 들면]
My mom let me study. : 엄마는 내가 공부하는 걸 허락했어
 

I let Tom get the paper. : 난 탐이 신문 가져오는 걸 허락했어

 

 

Tom let me do the dishes. : 탐은 내가 설거지하는 걸 허락했어
 
 
I let Tom turn off his phone. : 난 탐 전화기 꺼놓는 걸 허락했어
 
 
 

■  말의 느낌의 강도는? 

make > have > let  순서로 강도가 약함
 
 
지금까지 사역동사의 차이점에 대해 알아봤는 데, 헷갈릴 수 있는 부분이니, 확실히 알아두기
 
 

■ 관련글 : 준사역동사 help 정리

 
@ 추천글 더 보기

동사 get의 뜻은 '움직임'?

반응형
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

댓글(8)

  • 2015.02.24 16:54

    그럼 make hin cry와 have him cry 차이점 ...

  • 2015.12.05 14:15

    와 진짜 감사합니다 도움 많이 됐어요 한큐에 정리 되네요

    • 2015.12.09 13:33 신고

      답글이 너무 늦어져 죄송합니다ㅠㅠ
      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드려요 (^^)

  • 2016.03.05 21:02

    사전에는찾기힘든데 여기보니까바로알겟네

  • khbin05
    2020.07.13 22:56

    와아ㅜㅜ 궁금증이 해소 됬습니다ㅜ 책에 뜨과 단어들이 다합쳐져서 설명하길레 다같은 뜻인줄알았는데ㅜㅜ

    만약 해석은 허락하다로 해석되야하는데 make나 have를 쓰면 틀리는건가요...? 조심스레 여쭈어 봅니다

    • 2020.07.16 10:03 신고

      네.. 본문대로 make, have는 강요의 의미가 있으므로, 허락의 의미를 전달하려면, let이 적절할 것 같습니다.

Designed by JB FACTORY