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ODEX 단기채권 ETF 2가지 비교 (MMF와 차이)


KODEX 단기채권 ETF 2가지 비교


또한, MMF (머니마켓펀드)와의 차이는?


요즘처럼 금리가 낮은 상황에서, 1년 이상의 정기예금 등을 들

자금은 아닌데, 3- 6개월의 단기로 운용해야 하는 자금이 있다면

적합할만한 ETF (상장지수펀드)에 대해 소개하려고 합니다.


바로 국내 채권에 투자하는 KODEX 단기채권과 단기채권 PLUS

두 가지 이며, 둘 다 삼성자산운용에서 운영하는 ETF입니다


[관련글] ETF에 대해 쉽게 정리..

ETF란 뭘까? 간단 정리 [클릭]



□  ETF의 특징을 잠깐 보면


1. 일단, 각 상품별 정해진 지수의 수익률을 그대로 따라감


2. 주식처럼 HTS나 모바일을 통해 자유롭게 매매 가능함

 - 거래대금 입출금 주기도 기준일 + 2일로 주식과 같습니다


3. 비용(수수료)이 일반 인덱스 펀드 대비 절반 수준으로 저렴


4. 1주만 보유하더라도 분산투자 효과를 지녀, 안정적임


5. 주식 거래세(0.3%)가 부과되지 않습니다.

 - 매매 시, 증권사에 주식 매매 수수료만 내면 됨



[단점]

주식처럼 자유롭게 매매할 수 있다는 점은, 자칫하면 거래를 

빈번하게 할 수 있는 유혹에 빠질 수도 있으며, 현재 ETF 중,


거래량이 뒷받침되지 않는 종목들도 많으므로 주의가 필요함

(단, 오늘 소개드리는 두 ETF는 거래량이 충분히 뒷받침 됨)




KODEX 단기채권 VS KODEX 단기채권 PLUS



1. 먼저, 둘의 공통점부터


일단, 3- 6개월 주기의 자금을 임시로 넣어두기 적합함

1주당 10만원 수준으로 그 동안 채권 투자가 어려웠던, 


개인투자자들도 이를 통해 단기자금 운용이 가능합니다

두 상품 모두 MMF 격의 ETF 펀드라고 할 수 있답니다


[과세방식]

매도 시, 매매차익 [매도가격- 매수가격]에 대해 배당소득세 (15.4%) 부과됨

일반적인 채권과 마찬가지라고 보면 됩니다.



2. MMF (머니머켓펀드)와의 차이는?


장부평가 방식인 MMF와 달리, 시가평가 방식을 따르므로,

금리인하에 따른, 채권 가격 상승효과까지도 노릴 수 있음


단, 그 반대로 기준금리가 단기적으로 급등시, 자본손실이

발생할 수 있다는 점은 주의가 필요함. 또, 단기채권 ETF는 

MMF 와 비교할 때, 수수료가 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.



3. 두 단기채권 ETF들의 차이점 정리

 - PLUS는 말 그대로 플러스 알파가 있다고 보면 됨


① 코덱스 단기채권 ETF : 오로지 국고채, 통안채에만 투자함


② 코덱스 단기채권 PLUS : 국고채, 통안채 이외에도 우량 회사채, 

카드채, 기업어음 등에도 투자 (즉, AAA 등급 이하의 채권도 투자)

특징 : 회사채를 편입한 ETF (상장지수펀드)로는 국내 최초임


따라서, 단기채권 PLUS 의 수익률이 더 높을 수 밖에 없으며, 

그렇지만, 이 또한 꽤 안정적인 상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~



□  각각의 상품에대해 간단 정리하기


(1) 먼저, KODEX 단기채권 ETF


대표적 안전자산인 1년 미만 국고채권과 통안채에 투자

특징 : KRW Cash 지수의 수익률을 그대로 따라감


KRW Cash 지수란 잔존 만기 1년 미만 국고채, 통안채 가운데, 

발행잔액 및 직전 1개월 평균 거래량 상위 30종목으로 구성됨

 

설정일 : 2012년 2월 21일,  규모 : 약 1조 1,400억

운용보수 (수수료) : 연 0.15% - 저렴한 편 



분배금 지급 : 연 1회, (분배금은 매년 초에 지급됨)

지급 기준일 : 매년 마지막 영업일


※ 분배금 지급 현황 보기 :

2012년 : 주당 2,671원, 2013년 : 주당 2,552원, 2014년 : 주당 2,583원




(2) 다음은 KODEX 단기채권 플러스


일반 단기채권 ETF와 비교하여 수익률이 좀 더 높은 편

설정일 : 2015년 3월 2일,  규모 : 약 2,150억

운용보수 (수수료) : 0.15% - 저렴한 편


특징 : KRW Cash PLUS 지수의 수익률을 그대로 따라감

KRW Cash PLUS 지수란? 잔존만기 1년 이하의 국공채, 통안채, 


특수채 (AAA 이상), 은행채 (AAA 이상), 회사채 (AA-이상), 

카드채 (AA+이상), CP (A1이상)등으로 분산투자된 채권지수임



지수 내 비중을 보면 (2015년 4월 17일 기준)

통안채 : 27%, 은행채 : 22%, 회사채 : 14%, CP : 14%, 특수채 : 9% 등


분배금 지급 : 연 1회, (분배금은 매년 초에 지급됨)

지급 기준일 : 매년 마지막 영업일

설정된 지, 얼마 안 되어 아직 지급된 적은 없습니다



□  두 가지의 수익률 관련해서 보기

먼저, 코덱스 단기채권 ETF 수익률을 보면

기준 : 2015년 4월 17일


 종목

 수익률 (%)

 최근 3개월

 최근 6개월

최근 1년 

최근 3년 

KODEX

단기채권

 0.55%

1.11% 

2.53% 

8.25% 


아직, KODEX 단기채권 plus는 출시된 지 아직 3개월이 되지 않았음

단, 설정일 ('15년 3월 2일) 이후 수익률을 보면 ☞ 0.425% 수익


[참고] 같은 기간 KODEX 단기채권 ETF의 수익률은?

0.348% 수익 (즉, 단기채권 플러스가 수익이 더 많이 남을 알 수 있음)



□  두 ETF의 거래량 비교하기

 - 현재, 채권 ETF 중, 둘 다 거래량이 많은 편임


* 최근 4주간 일 평균 거래량 비교


코덱스 단기채권 ETF : 일일 약 30,000주가 거래됨

코덱스 단기채권 PLUS : 일일 약 15,000주 거래됨


참조 : KODEX 홈페이지 (https://www.kodex.com)


[추천글]

고배당주 배당수익률 (표로 정리)


ETF와 ETN (상장지수증권) 비교


중국 본토 ETF 5가지 (간단 비교)


상장지수펀드란? (특징&세금 등)


펀드 슈퍼마켓 가입방법은? (후기)

댓글(2)

  • BlogIcon 김배당 2015.06.15 12:58 신고

    안정적으로 여유자금을 모아두기 위해 KODEX 단기채권과 KODEX단기채권PLUS 중에서 고민을 하다가 좀 더 오래된 그냥 단기채권으로 했는데 PLUS는 회사채도 포함이 된 것이었군요. 조금 더 수익률이 높을 것 같아서 아쉽긴 하지만 여유자금이라 ㅎㅎ 단기채권으로 하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드네요. 궁금했던 점이 해소 되었어요. 감사합니다!

    답글 수정

    • BlogIcon 일로일로 2015.06.16 10:33 신고

      저도 PLUS는 무슨 차이가 있는지 궁금해서
      두 가지를 한 번 비교헤서 정리해 봤습니다^^
      님 블로그에 제가 관심이 가는 글이 많은 것 같아
      앞으로 자주 들르게 될 것 같습니다 (^^)

      수정

Designed by CMSFactory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