의문사 to부정사 종류&의미 (쉽게 정리)


의문사 to부정사 종류&의미


최대한 쉽고 간단하게 풀어보기


(1) 의문사 + to부정사는 언제 쓸까?


의문사절처럼 주어와 동사를 다 갖추어 쓰지 않더라도,

의미 전달하는데, 별 무리가 없다면 충분히 쓸 수 있음

※ 의문사 + to부정사로 줄여 말하면 간편하므로


(2) 의문사 + to부정사의 문장 내 역할

명사구이기 때문에 문장 내에서 주어, 목적어, 보어 

역할을 할 수 있지만, 대개 목적어 자리에 많이 쓰임 



(3) 의문사 + to 부정사 형태의 종류는?

 - 특히, 다음의 네 가지가 많이 쓰임


 what to do,    when to do


 how to do,     where to do

※ why to do는 본문에 따로 정리함





(4) 제일 중요한 건, 의문사 to do의 해석


'뭐뭐 한지' 보다는 미래 느낌이 들어간 '뭐뭐 '가 

더 잘 어울립니다 (한국말 받침 ㄹ은 미래를 나타냄)


※ 왜냐하면 to 부정사는 기본적으로 '미래성'을 띔


단, 상황에 따라 '뭐뭐 한지'가 더 어울릴 때가 있는데

특히, how + to 부정사로 쓰일 때 그런 경우가 많음



 [참고] 미래성 관련 더 보기

 to 부정사, 동명사 쉽게 비교



■  다음은 각각의 의미 알아보기

 - 공통적으로 should (해야 돼) 느낌이 들어감


1. when to do : '언제 할지' (= 언제 해야할지)


2. where to do : '어디로 할지' (= 어디로 해야할지)


3. what to do : '뭘 할지' (=뭘 해야할지)


4. how to do : '어떻게 할지' (=어떻게 해야할지)

 - how to do는 '뭐뭐하는 방법'이라 해석해도 됨



[참고] why + to 부정사 관련..


위의 네 가지 이외에도 who to do, which to do 등도

충분히 쓰일 수 있지만, why to do는 잘 안 쓰입니다


의문사 + to 부정사는 '뭐뭐 할지'의 미래 느낌인데,

의문사 why의 의미상, 미래 느낌과 별로 안 어울림~ 





(5) 의문사+ to 부정사 예문을 통해 정리

 - '뭐뭐 할지' (=뭐뭐 해야할지)로 해석 

 - 단, how는 뭐뭐 한지가 더 어울릴 때 있음


1. Did you decide where to go? : 너 정했어? 어디로 갈 지


2. Do you know how to go to 빕스? : 너 알아? 빕스 어떻게 가는지

 - 이 땐, '뭐뭐 하는지'가 더 어울림

 - 너 알아? 빕스가는 방법을 이라고 해석해도 됨


3. I don't know what to do now. : 나 지금 뭘 할지 모르겠어.


4. Did you decide when to leave? : 너 정했어? 언제 떠날 지


5. I forgot what to do next. : 나 까먹었어, 다음번에 뭘 할지 


6. I learned how to play tennis. : 나 배웠어, 테니스 어떻게 치는지

 - 이 땐, '뭐뭐 하는지'가 더 어울림

 - 나 배웠어, 테니스 치는 법을 이라고 해석해도 됨



■  다음은 참고로 알아둘 점

 - 의문사가 뒤에 명사와 한 덩어리처럼 쓰일 때도 있음

 - 형태 : 의문사+ 명사+ to 부정사


Let me know what time to start. : 내게 알려줘, 몇 시에 시작하는지


Tell me what kind of food to like. : 말해줘, 어떤 음식 좋아하는지..

※ what과 명사구 (kind of food)가 한 덩어리처럼 쓰임



■  함께 알아두면 좋은 내용

간접의문문 쉽게 정리한 글



[추천글]

to 부정사 용법, 넘 간단 정리


의문사가 주어로 쓰이는 경우


BE + ING 형태의 미래표현


영어 딕테이션 사이트 활용법

Designed by CMSFactory.NET